국내 체류 외국인 252만명
경상투데이 기자 / 2020년 02월 23일
SNS 공유
 국내에 체류하고 있는 외국인이 처음으로 250만명을 넘어섰다.



 전체 인구 대비 외국인 비율이 5%에 육박하면서 한국이 사실상 다문화 사회에 접어들었다는 평가가 나온다. 최저임금 인상 등의 영향으로 문재인 정부 들어 급증세를 보이고 있는 불법체류 외국인은 사상 최대인 40만명에 육박했다.



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국내 체류 외국인은 총 252만4656명으로 전년 대비 6.6% 증가했다. 전체 인구에서 외국인이 차지하는 비중은 4.9%다.



 통상 학계에서는 이 수치가 5%를 넘으면 다문화 사회로 분류하는데, 외국인 증가세를 감안할 때 한국은 올해 다문화 사회에 진입하게 된다.



 국적별로는 중국이 110만1782명으로 비중(43.6%)이 가장 컸다. 이 가운데 70만1098명은 한국계 중국인(조선족)이다.



 이어 베트남 22만4518명(8.9%), 태국 20만9909명(8.3%), 미국 15만6982명(6.2%), 일본 8만6106명(3.4%) 등의 순이었다.



 최근 5년 동안 중국과 미국 출신이 차지하는 비율은 줄어들고 동남아시아와 중앙아시아 출신이 늘어났다.



 체류 외국인 유형 중에선 취업을 목적으로 한국을 찾는 젊은 외국인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.



 지난해 취업자격 체류 외국인은 총 56만7261명이다. 단순기능인력이 91.8%, 전문인력은 8.2%였다. 결혼이민자는 전년 대비 4.3% 증가한 16만6025명이다.



 이 중 82.6%가 여성이었다. 외국인 유학생은 18만131명으로 2018년에 비해 12.1% 증가했다. 연령으로 따지면 30대(66만4515명)와 20대(65만33명)가 전체 체류 외국인의 52%로 과반이다.



 외국인 증가 흐름에 대해선 기대와 우려가 공존한다. 젊은 외국인들의 유입은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일손 부족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으로 거론된다.



 국내 외국인은 2007년 중국과 옛 소련 지역 재외동포를 위한 방문취업제가 도입되면서 본격 늘어나기 시작했으며 당시 중소기업 업계는 인력난을 해소할 수단이 될 것이라며 환영했다.



 지난해 불법체류 외국인은 총 39만281명으로 전년 대비 9.9% 늘었다. 2018년 불법체류자가 사상 최대 폭인 10만명 가까이 늘어난 데 이어, 작년에도 3만5000여명이 증가했다.



 단기 체류 자격으로 들어온 불법체류자는 2016년 13만여명에서 지난해 29만여명으로 3년 만에 두 배 넘게 늘었다.
경상투데이 기자 / 2020년 02월 23일
저작자권 ⓒ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카테고리별 인기기사
정치 경제 사회 문화·스포츠
1  김혜정 대구시의회 의원 "한부모 가족 생활 안정·복지 증진에 기여"
2  남부산림청·AfoCo 회원국, 정보교류 확대
3  박판수 의원 "선비정신 재조명으로 건전한 도민의식 제고"
4  영양군, 국도31호선 개량 위한 '적극 행보'
5  경북도의회 농수산위원회 '농·어민에 보탬 되는 사업 발굴'
6  경북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, 발로 뛰는 현장 의정활동
7  경북도의회 '농산물 효율 유통, 도 차원 정책 역량 강화'
최신기사
"이건희 미술관, 지방 대상 공모로 추진"
영남권 5개(부산, 울산, 대구, 경북, 경남) 시도지사로 구성된 '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(회장 송철호 울산시장)'가 17일 국립 이건희 미술관의 입지 선정을 지방을 대상으로 공모절차로 추진해 줄 것을 내용으로 하는 '공동건의문'을 채택하고 문화체육관광부에 건의할 예정이다.  이는 이건희 미술관 유치를 위해 ..
경상투데이 기자 / 2021년 06월 17일
올 여름 휴가 '청정 경북에서 힐링여행을'
경북도는 코로나19의 장기적인 사태로 침체된 농촌지역의 관광을 활성화하고 심리적·정서적으로 지친 국민들에게 '전국민 파워업 농촌관광지원' 사업을 통해 힐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. 지원내용은 전국민을 대상으로 오는 12월까지 7개월 동안 농촌관광시설이용 시 체험·숙박비를 50% 할인 지원한다.  또한 ..
경상투데이 기자 / 2021년 06월 17일
경북산 '솔뽕차·들기름', 美 쇼핑몰 아마존서 '通'
경북도 수출 중소기업 제품이 미국 최대 인터넷 쇼핑몰인 미국의 '아마존'에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.  도는 작년부터 미국 아마존 온라인쇼핑몰에 식품, 화장품, 소비재 등 수출 중소기업 67개사의 제품을 입점시켜 왔으며 올해는 현지 소비자들에게 입소문이 나기 시작하면서 매출 확대 등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지..
경상투데이 기자 / 2021년 06월 17일
의성군 '백신 안전성 불안' 넘어 국내 첫 '집단면역 희망' 보인다
의성군의 1차 접종률이 전체 인구 대비 50%를 넘어서며 국내 첫 집단 면역 지자체의 목표에 다가가고 있다.  군에 따르면 16일 기준 인구 대비 1차 접종률은 50.5%, 실접종자 대비 1차 접종률은 57.4%를 기록해 절반이 넘는 군민이 1차 접종을 완료했으며 이들 중 39%가 2차 접종을 마쳤다.  의성군의 전체 인구..
경상투데이 기자 / 2021년 06월 17일
코로나 시대… 경북서 '힐링 캠핑을'
칠곡보오토캠핑장이 전국 지자체가 운영하는 오토캠핑장 가운데 네이버 평점 1위를 기록하며 인기몰이에 나섰다.  칠곡보오토캠핑장은 낙동강의 시원한 강바람과 확 트인 전망 속에서 휴식을 즐기려는 사람들이 몰리면서 주말이면 전 사이트가 매진될 정도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.  지난 2019년에는 방..
경상투데이 기자 / 2021년 06월 17일
정치 사회 경제
경상북도 대구 지역
문화·스포츠 사람들 기획특집
오피니언 커뮤니티  
X
http://m.gyeongsangtoday.com/view.php?idx=142455
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.
PC버전
제호 : 경상투데이 / 주소 : 경주시 양정로235(동천동) 덕양빌딩 8층 / 등록일 : 2013년 12월 30일
대표전화 : 054-748-0070 / 팩스 : 054-748-3663
등록번호 : 경북아00287 / 등록일 :
발행인 : 이승협 / 청소년보호책임자 : 황은솔(미디어부장)
mail : gst3000@naver.com
경상투데이 모든 콘텐츠(기사, 사진, 영상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.
Copyright ⓒ 경상투데이 All Rights Reserved.
TOP